NFT 뉴스

다품종 소량생산에 특화된 '마플'의 NFT 접근법

컨텐츠 정보

본문

a8dd596d3bb9370fc1e711e69af2d2b8_1669278571_6167.jpg


희소성이 매력인 NFT는 한정 수량 발행된다는 특징이 있다. 프로필 NFT(PFP NFT) 등은 1만 개, 5000개 이런 식으로 발행된다. 이렇게 발행된 NFT가 1만 명에게 고루 배분되는 일은 흔치 않다. 보통 한 사람이 여러 개 NFT를 보유한다. 즉 NFT 홀더로 이뤄진 커뮤니티 규모는 1만 명을 넘기기 어렵다는 의미다. NFT가 확장성 측면에서 한계에 부닥치는 지점이다. 불특정 다수의 대중을 상대로 하는 비즈니스라면 한정 수량 NFT 발행은 좀더 고민해 볼 필요가 있다.

그런데 처음부터 비즈니스 모델이 다품종 소량생산에 특화돼 있다면 상황이 달라진다. 규모는 작지만 끈끈한 유대감으로 연결돼 있는 커뮤니티가 다수 포진한 플랫폼이 있다면 NFT가 매력적 수단이 될 수 있다. 한정 수량 발행되는 NFT에 한해서, 의미 있는 비즈니스 모델이 나올 수 있다. 마플코퍼레이션은 이 지점을 노린 것으로 풀이된다.

마플코퍼레이션이 운영하는 마플샵은 주문형 인쇄(PoD, Print on Demand) 사업이 주요 수익모델이다. PoD는 소량으로 주문하는 인쇄 방식이다. 제품을 하나만 주문해도 제작이 가능하다. 크리에이터가 마플샵을 이용해 소규모로 자기만의 제품을 제작해 판매할 수 있도록 서비스를 구축했다. 크리에이터의 팬도 마플샵에서 간편하게 주문할 수 있도록 했다. 즉 마플샵은 다채로운 분야의 소규모 커뮤니티가 이용하는 플랫폼인 셈이다. 한정수량 NFT를 도입했을 때 시너지를 낼 수 있는 부분이 많다.

기사 전문 보기 : https://kr.investing.com/news/cryptocurrency-news/article-857493

관련자료

댓글 0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Total 1,569 / 1 Page
번호
제목
이름
알림 0